Copy right@2017 MK Music, Seoul, Korea. All Rights Reserved.

Chime Pedal

CHIME

달콤하고 하모닉스가 살아있는 궁극의 오버드라이브

 

 

Pettyjohn CHIME은 두 번째로 출시한 싱글 페달 포맷입니다. 우리의 플래그쉽 시그내쳐 오버드라이브 페달인 PettyDrive의 오른쪽 채널에서 영감을 받아 개발이 시작되었습니다. Chime은 그의 선조 격인 페달과 동일한 오디오파일러 레벨의 부품들로 제작되었기 때문에 그 특유의 달콤하고, 하모니가 풍부하고 엣지감이 있는 브레이크업 톤은 그대로 계승하며, 여기에 ‘Boost’ 노브가 추가되어 드라이브를 완전히 새로운 영역으로 밀어낼 수 있습니다. 

 

Chime은 어떠한 연주 스타일에도 놀라울 만큼의 광범위한 게인과 톤 쉐이핑을 제공하기 위해 개발되었으며 집에서도 어떤 기타 릭에 연결해 사용해도 연주자의 사운드에 핵심적인 역할을 합니다. Chime은 오늘날 시장에 나와 있는 많은 일반적인 오버드라이브 페달의 결함을 초월한 페달입니다. 풍부하고 자연스러운 톤의 레인지에 내추럴하고 음악적인 하모닉스의 존재감이 살아있으며 여기에, 크랭크업시킨 브리티쉬 스타일의 앰프에서 들을 수 있는  미묘한 내추럴 컴프레션이 더해져 달콤함, 펀치감, 깊이감을 끌어올려 여러분의 기타 톤과 연주 뉘앙스를 더욱 빛나게 만들어 냅니다. 

 

거대한 내부의 헤드룸과 세심하게 선정한 부품들이 일반적인 오버드라이브 페달보다 하모닉 디스토션 내부의 거친 느낌은 줄이고, 더욱 확장된 오픈 톤이 만들어집니다. 때때로, 달콤한 하모닉스와 새추레이션이 여러분의 톤의 핵심이 될 것입니다.

 

독특한 기능

  • 드라이브를 더해주기 위해 상호 영향을 주는 2개의 컨트롤로 만들어지는 광대한 게인 레인지

    • 게인: 오리지널 Chime의 게인보다 2.5배 확장된 게인 모드

    • 부스트: 톤의 존재감(presence)와 입자감을 추가적으로 더하는 프리-부스트 컨트롤

 

  • Clipping 셀렉션: 신중하게 엄선된 3개의 Clipping 옵션으로 광대역의 브레이크업 사운드를 만들어 냅니다. 노란 LED, 게르마늄 다이오드, 콤보 모드가 있습니다.

 

  • Low Cut 셀렉션: 게인 컨트롤과 클리핑 섹션과 서로 영향을 주는 3개의 로우 컷 프리퀀시를 선택할 수 있어서 간단하게 다른 기타나 앰프의 사운드를 만들 수 있습니다. 심지어 베이스 기타에서도 말입니다!

 

  • Tilt EQ: 톤 컨트롤에 오디오파일의 정신을 불어넣어 개발한 Tilt EQ 회로는 클리핑 옵션에 작용하고 일반적인 기타 페달에서는 보기 힘든 음악적인 달콤함을 만들기 위해 Orange Drop Tone 캡을 사용합니다.

 

  • 고성능의 전원: 듀얼-레일 전원 섹션으로 9V에서 18V까지 작동 범위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 오디오 파일, 스튜디오 레벨의 성능을 페달에 담았습니다.

    • 수천 불 이상의 오디오 카드에서 사용되는 Burr Brown OPA 인풋 버퍼

    • 클래식 TL072, JRC4558 스테이지가 결합되어 따뜻함과 연주의 느낌을 확장시킵니다.

    • 오디오파일 레벨의 쓰루-홀 1%의 Metal Film 레지스터

    • 톤에 예민하게 작동하기 위해 Top Shelf WIMA, Silver MICA 캡 탑재

    • 가장 순수한 시그널 패스를 실현한 내부의 Direct Coupled 스테이지

    • 납이 사용되지 않은 PCB 보드와 무연 실버 납땜

    • 극도로 낮은 노이즈

 

  • 트루 바이패스 스위치

 

  • USA 핸드메이드